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가입 비번분실
KB커뮤니티
제목 없음

전체방문 : 528,140
오늘방문 : 49
어제방문 : 87
전체글등록 : 24,904
오늘글등록 : 1
전체답변글 : 9
댓글및쪽글 : 1301

  시·수필·음악방
작성자 韓相哲
작성일 2021-11-08 (월) 07:17
ㆍ조회: 71      
산정무한 27-아마다블람의 유혹/반산 한상철

27. 아마다블람의 유혹

뫼산() () 분명한데 다이아로 보인다나

몽환병(夢幻病) 안 걸리려 청심환을 물어다만

내간을 생짜 빼먹은 구미호(九尾狐)만 탓하랴

* 아마다블람(Ama Dablam 6,856m); 혀에서 구르듯 이름조차 아름다운 세계3대 미봉의 하나로, 산악인의 사랑을 가장 많이 받는 산이다. ‘어머니의 보석상자’, ‘목걸이’, ‘보석함등의 애칭을 가진 독수리 날개 형상의 뫼이다. 한자 자로도 보인다. 필자는 히말의 구미호라 명명한다. 팡보체 언덕에서 바라본 광경이 으뜸이고, 두 번째가 사나사에서 보는 것이다. 수직을 거슬러 올라가는 한 마리의 거대한 백연어(Chum Salmon)로 묘사하기도 한다.

* 고산등반의 3요소; 1.고도; 고소증은 의학적으로 치료가 불가능하다. 낮은 쪽으로 내려가는 길 밖에 없다. 2.기상; 날씨는 인간의 소관이 아니므로, 하늘과 신의 뜻에 맡길 뿐이다. 3.등반력; 등반가의 체력과 기술이다.

* 졸저 세계산악시조 제2山情無限네팔 24(39). 2016. 1. 30 주석 수정.

     

(04566) 서울시 중구 퇴계로 381, 3층 (신당동, KB국민은행)
TEL: 02)2254-2722~4, FAX: 02) 2254-2725